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COMMUNITY
CS CENTER
TODAY VIEW
Prev Next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고려인삼이란

고려인삼이란

게시판 상세
제목 진안고원 인삼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작성일 2017-03-17 09:53:16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95
평점 0점

KOREAN GEUMSAN GINSENG 진안고원의 인삼의 특징

재배환경


◐유례

지금부터 370여년전 용담군 주천면 대불리의 운장산 아래 신선이 되고자하는 도인이 거처를 정하고 선약채취와 심신수련으로 생을 보내던중 이상한 초근을 발견하여 그것을 재배하기 시작했는데 그것이 인삼이라 일컬어지고 전 군에 퍼졌다는 전설이 있다. 인삼이 진안군의 토산품으로 경작되었다는 기록은 《동국여지승람》이나 《진안군지》에도 없으나 지금은 연간 생산량 1천 3백 60톤 정도로 전국 생산량의 15%를 차지하며 전국 최대의 생산지가 되어 진안군의 특산물이 되었다. 진안의 인삼은 처음에 금산의 인접지역인 용담으로부터 그 재배가 확산되었는데 이는 금산삼업조합의 이용이 쉬웠기 때문이었다. 금산군이 충청남도로 편입된 후에는 전라북도의 중점산업으로 육성되어 진안읍에 전북인삼조합이 설립되고 전라남북도를 관할하는 이 지방 인삼산업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다.


◑특성

인삼은 진안고원의 대표적인 특산물로 계절에 따른 기온차가 뚜렷하며 주위 지역에 비하여 서늘한 기후 조건과 고랭지대로서 30℃ 이상 기간이 30일이내, 인삼재배를 위한 산지를 개척, 초작지 재배가 많아 병충해가 적으며 타지역 대비 인삼사포닌 함량이 많은 것이 진안고원에서 나는 인삼 - 진안고원 특징이다.


◐재배환경

이곳에서 나는 인삼은 전국 인삼 생산량의 15%를 넘어 명실공히 전국 최대의 인삼 주산지가 되었다. 현재 경작면적은 1100ha(350여만평), 연간 생산량 1,800톤에 이른다. 금산과 인접한 용담면(칠은리)에서 시작되어 소규모로 재배하다가 1935년 진안 용담 인삼조합이 설립되면서 인근 주천, 정천, 안천면 지역으로 확대되면서 현재는 진안군 전역에서 두루 경작하고 있다. 주 재배지역은 마령면 평지리, 덕천리 등이다. 이웃 금산군과 비교하면 진안은 고산지대인 연유로 인삼재배용 개척지가 더욱 방대하여 인근 타지역 사람들이 들어와 경작하기도 한다. 장기간 深山에서 야생으로 재배하는 산양산삼(山養山蔘 산에서 자란 인삼, 일명 장뇌삼) 등의 특수한 인삼 형태와 다양한 인삼가공품을 볼 수 있다.



-고려홍삼진흥원-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Back to Top